• 정렬
  • 기간
  • 언론사
    언론사 전체보기
  • 기자명

    기자명

    기자 내 포함 단어

  • 옵션유지
  • 상세검색
    노송

    기본검색의 결과 범위를 줄이고자 할 때 사용합니다.
    여러개의 단어를 입력하실 때는쉼표(,)로 구분해서 입력하세요.

    도움말초기화

뉴스

1-55

해당 언론사가 채널 주요기사로 직접 선정한 기사입니다.뉴스검색 가이드

  • 전순애
    수원시, 노송지대에 노송 후계목 50주 입식
    경기뉴스탑2021-03-16
    수원시청(자료사진=)경기뉴스탑DB) [경기뉴스탑(수원)=전순애 기자] 수원시가 16일 이목동 노송(老松) 지대에 노송 후계목(後繼木) 50주를 심었다. 수원시 공직자와 시민단체 회원 들이 이날 이목동 767번지 일원에 심은 노송 후계목은 수원시가 2017년부터 고색동 양묘장에서 기른 것이다. 수원시는 2016년, 국립산림과학원 유전자원부와 경기도산림연구소 협조를 얻어 노송 유전자(DNA)를 분석해 노송 후계목(後繼木) 증식을 추진했다. 2017년부터 우량목 꺾꽂이모(꺾꽂이를 위해 잘라 낸 식물의 싹) 접목방식으로 고색동 양묘장에서 ...
  • 전순애
    수원시, 보호수와 노송지대 노송·후계목 생육상태 종합 점검
    경기뉴스탑2021-01-27
    수목 진료 전문가가 나무단층촬영기로 수원-2호 보호수인 권선동 은행나무를 검사하고 있다.(사진=수원시 제공) [경기뉴스탑(수원)=전순애 기자] 수원시가 관내 모든 보호수와 장안구 이목동 노송지대 내 노송(老松)의 생육상태를 정밀 점검하고, 체계적인 관리 대책을 마련한다. 수원시는 2월 18일까지 보호수 23그루와 노송·후계목(後繼木, 자손 나무) 627주의 공동(空洞, 속이 빈 부분) 크기, 이파리·뿌리 발육상태, 가지·줄기 부분 부패 현황, 병해충 등 생육상태를 종합 점검한다. 수목 진료 전문가와 관계 공무원 등이 나무단층촬영기 ...
  • 강계주
    [단독/사고속보] 고흥, 승용차 3중 추돌 4명 사상자 발생
    전남인터넷신문2021-03-23
    [전남인터넷신문/강계주] 23일 낮 12시 30분경 전남 고흥군 남양면 국도 15호선 편도 2차로 노송교차로 부근 벌교에서 고흥방향으로 운행하던 차량 3대가 추돌하는 사고가 발생했다.사고는 77세 이 모(고흥군 도덕면)씨가 운전하던 쏘렌토 차량이 앞서가던 김 모(78․남․전북)씨의 쉐보레 차량의 후미를 충격 후 정차 중이던 것을 뒤이어 오던 셀토스 차량(운전자 이모씨․여)이 다시 이들 차량을 들이받는 3중 추돌 사고였다.이 사고로 쏘렌토 차량 운전자 이 모씨가 사망하고 쉐보레와 셀토스에 탑승했던 3명이 중경상을 입었다.사고가 발생하 ...
  • 박마틴
    홍영표, '여성인권 상징' 서노송예술촌 방문
    뉴스포인트2021-03-08
    [뉴스포인트 박마틴 기자] 홍영표 더불어민주당 참좋은지방정부위원장이 제113회 3·8 세계 여성의 날을 맞아 성매매집결지에서 문화예술과 여성인권의 공간으로 거듭난 전주 서노송예술촌을 찾아 여성인권 향상 방안에 대해 논의했다.김승수 전주시장과 홍영표 위원장은 8일 서노송예술촌 내 성평등전주에서 송경숙 (사)전북여성인권지원센터와 조선희 사회혁신센터 성평등전주 소장, 김미선 여성자활지원센터 Doing 소장, 임미정 (사)전주여성의전화 대표, 한선미 (사)전주여성의전화 부설 가정폭력상담소장, 권지현 (사)성폭력예방치료센터부설 전주성폭력상담 ...
  • 진화 이경희
    [이진화 칼럼] 다음 집은 어디에
    와이타임즈2020-10-03
    ▲ [사진=Why Times]밤새 비가 거칠게 내렸다. 여간해서 비 내리는 소리를 들을 수 없는 집안에서 지붕과 벽을 때리고 창문을 흔들어대는 비바람을 느끼며 불안한 마음이 들었다. 비는 새벽까지 이어졌고 곤두섰던 신경은 하루의 피로가 부른 잠으로 어느새 느슨해졌다. 그래, 여기는 안전한 나의 집이지. 오래된 기와 사이로 비가 새는 시골집도 아니고, 수해를 당한 개울가의 집도 아니고, 걸핏하면 물이 드는 반 지하 집도 아니고, 철거를 당해 임시로 지은 시멘트 블록집도 아니고, 황토 빗물이 쏟아져 내리는 언덕 위의 집도 아니지. 나의 ...
1
뉴스 기사와 댓글로 인한 문제 발생시 24시간 센터로 접수해주세요.센터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