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언론사
    언론사 전체보기
  • 기자명

    기자명

    기자 내 포함 단어

  • 옵션유지
  • 상세검색
    김인성

    기본검색의 결과 범위를 줄이고자 할 때 사용합니다.
    여러개의 단어를 입력하실 때는쉼표(,)로 구분해서 입력하세요.

    도움말초기화

뉴스

1-55

해당 언론사가 채널 주요기사로 직접 선정한 기사입니다.뉴스검색 가이드

  • 정일원
    [K리그1] '강원전 멀티골' 울산 김인성, 1라운드 MVP 영예
    베프리포트2021-03-04
    ▲ 강원FC전서 2골을 넣으며 울산의 대승에 일조한 김인성 / 사진: 한국프로축구연맹 [베프리포트=정일원 기자] 울산현대 김인성이 '하나원큐 K리그1 2021' 1라운드 MVP로 선정됐다. 지난 1일 울산 문수축구경기장에서 펼쳐진 울산과 강원FC의 개막 1라운드 경기에서 울산 김인성이 멀티골을 터뜨리며 팀의 5-0 대승을 이끌었다. 김인성은 이날 선발로 출전해 후반 18분 페널티박스 외곽 정면에서 오른발 슈팅으로 팀의 네 번째 골이자 본인의 시즌 첫 골을 터뜨렸다. 이후 후반 25분에는 김지현이 내준 패스를 왼발 슈팅으로 마무리하며 ...
  • 정일원
    [오피셜] 손흥민·윤빛가람·엄원상 한일전 못 뛴다... 벤투호 A매치 명단 수정 발표
    베프리포트2021-03-22
    ▲ 사진: 대한민국 축구대표팀 공식 페이스북 갈무리 [베프리포트=정일원 기자] 숙명의 라이벌 일본과 한일전 A매치를 앞둔 벤투호가 수정된 3월 A매치 소집 명단을 발표했다. 22일 대한축구협회(KFA)는 축구대표팀 공식 소셜미디어를 통해 "3월 친선 A매치 한일전에 참가하는 대표팀 명단에 변경이 많아 정리해 재발표한다"고 밝혔다. 대표팀의 주장이자 에이스인 손흥민(토트넘)이 지난 아스널과의 북런던 더비서 당한 햄스트링 부상 여파로 최종 소집 제외된 가운데, 엄원상(광주FC), 윤빛가람(울산현대)은 주말 K리그1 경기서 당한 부상으로 ...
  • 정일원
    [오피셜] 울산현대, 2021 시즌 등번호 공개... 윤빛가람 10번-이동준 11번
    베프리포트2021-02-01
    ▲ 사진: 울산현대 [베프리포트=정일원 기자] 울산현대가 올 시즌 FIFA 클럽 월드컵, K리그, ACL, FA컵에 사용할 선수단 배번을 확정했다. 클럽월드컵 주장 김기희를 비롯한 기존 선수들 대부분이 지난 시즌 등번호를 유지한 가운데 김성준(18번), 홍철(33번), 이형경(55번)이 등번호를 변경했다. 울산에 복귀한 '리빙 레전드' 이호는 신인 시절의 마음으로 시즌에 임하겠다는 각오가 담긴 35번을 달고 뛸 예정이며 상주상무에서 국방의 의무를 마치고 온 배재우는 2번, 성공적인 임대생활을 마치고 돌아온 김태현은 AFC U-23 ...
  • 정일원
    [BF리포트] '하나원큐 K리그1 2021 3라운드' 프리뷰
    베프리포트2021-03-09
    [베프리포트=정일원 기자] 5년 만에 맞대결을 펼치는 수원FC와 수원삼성, 연승을 달리며 순항 중인 홍명보호 울산, K리그1 귀환을 알린 원더골의 주인공 제주 안현범 등 '하나원큐 K리그1 2021' 3라운드에서 주목해야 할 경기, 팀, 선수를 소개한다. ▲ '수원 더비'를 앞둔 수원삼성 박건하 감독(좌)과 수원FC 김도균 감독 / 사진: 한국프로축구연맹 # 매치 오브 라운드 - 돌아온 수원 더비 수원FC vs 수원삼성 '수원 더비'가 돌아온다. 수원FC와 수원삼성이 2016시즌 이후 오랜만에 K리그1에서 만난다. 5년 만에 맞대결 ...
  • 정일원
    [K리그1] '인천전 1골 1도움' 울산 이동준, 3라운드 MVP 영예
    베프리포트2021-03-11
    ▲ 인천전서 1골 1도움을 올린 울산 이동준 / 사진: 한국프로축구연맹 [베프리포트=정일원 기자] 울산현대 이동준이 '하나원큐 K리그1 2021' 3라운드 MVP로 선정됐다. 지난 9일 울산 문수축구경기장에서 펼쳐진 울산과 인천 유나이티드의 3라운드 홈경기서 이동준은 혼자서 1골 1도움을 기록하며 울산의 3-1 승리를 이끌었다. 이동준은 전반 13분 인천 골키퍼를 압박하며 페널티킥을 얻어내 윤빛가람의 선제골에 기여했다. 후반 14분 윤빛가람이 얻어낸 페널티킥을 이번에는 이동준이 키커로 나서 침착한 오른발로 마무리해 팀의 두 번째 골 ...
1
뉴스 기사와 댓글로 인한 문제 발생시 24시간 센터로 접수해주세요.센터 바로가기